로맨스검색

검색결과

"미라" 검색결과 (31-40 / 43건)
  • 여대생처녀상실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5-14

    2점 / 1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영문과에 들어간 스무 살 시절. 내겐 잊을 수 없는 고통스러운 추억이 있다. 벌써 3년이나 지난 이야기지만 내가 죽을 때까지 결코 그 날의 치욕스러운 기억은 잊을 수 없을 것이다. 대학에 신입생으로 들어가서 1달이 채 되지 않아서였다.
  • 색기발산파트너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2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재수생인 나에겐 남에게 말 못할 비밀이 있는데 그건 바로 엄마 친구의 섹스 파트너가 바로 나라는 것이다. 아줌마의 남편이 어떤 여자와 바람 핀다는 사실을 알고 아줌마는 날 붙들고 한참을 울었다.
  • 사장님부끄러워요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2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700원
    • 전자책 판매가
      700원
    지금 그녀는 알몸인 채 나를 향하여 모로 누워있으며 한 손이 나의 가슴 위에 얹혀 있었다. 나는 잠시 천장을 바라보며 오늘 저녁에 만날 거래처 손님을 떠올리고 있었다. 골치 아픈 사람이었다. 그 사람만 설득하면 이번 계약이 성사가 되는데 그가 괜한 트집을 잡고 나의 계약을 미루고 있는 것이다.
  • 비밀의주부스트립댄서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2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1,000원
    • 전자책 판매가
      1,000원
    어느 날 미영은 안태의 무관심을 더는 못 참아 소리를 지르게 되었다. “당신 정말 너무 하는 거 아니야? 우리 권태감 가지고 있는 거 알아. 하지만 난 당신이랑 잘해보려고 이렇게 노력하잖아.” “노력이라고? 그런 것만이 노력이 아니야. 넌 책도 안 읽냐?” “틈만 나면 책 읽는 것 알면서 왜 큰소리야.”
  • 흥건하게젖은솔로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18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한해도 저물어가고 있었다. 연인들끼리 즐거운 추억을 남기고 싶은 크리스마스도 그냥 쓸쓸하게 지나고 12월도 마지막을 향해 달리고 있어다. 주위의 솔로인 친구들이나 후배들에게 전화를 했다. 짝이 있는 친구들에게는 질투심에서인지 전화가 하기 싫었다. 동병상련이라고 했던가 내가 솔로였기에 솔로들에게…
  • 오르가즘을원하는여자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1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난 윤호의 집에 가기로 하였다. 윤호는 내가 일하는 가게에서 알게 된 오빠였다. 윤호가 일을 그만 둔다고 하여서 술을 마시기로 하였는데, 3차로 윤호의 집에서 술을 마시기로 한 것이었다. 윤호는 돈도 얼마 없으니 그만 마시자고 하였지만, 내가 자꾸 마시자고 하였기 때문에 하는 수없이 자신의 집에서 마시…
  • 화장실정사엿듣기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4-04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1,000원
    • 전자책 판매가
      1,000원
    혜선은 이제 막 비서실로 발령을 받은 터라 아직 일이 익숙치 않아 다른 비서들은 모두 퇴근을 하고 혼자 일을 마무리 짓고 있었다. 일을 거의 마무리 지은 그녀는 ‘오늘 하루도 이렇게 회사에서 보냈구나’라고 생각하며 급하지는 않으나 요의를 느끼고 화장실로 갔다.
  • 화장실깜짝뒤치기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3-2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식식거리면서 집을 나섰지만 막상 갈 곳이 없었다. 친구들에게 전화를 해서 불러 내려 해도 이렇게 남편과 싸움을 하고 난 나에게 무슨 말을 할지 알 수가 없었기 때문에 그럴 수도 없는 노릇이었다. 발걸음은 자연스럽게 술집으로 향했다.
  • 여배우의음란한비밀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3-17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시간 좀 있으세요?” 내가 태어나서 예쁘다는 말과 더불어 정말 많이 듣는 말 중에 하나이다. 무표정을 만들고, 거절을 하기 위해서 고개를 돌렸다. 꽤 세련된 옷차림을 한 30대 초반으로 보이는 남자가 나에게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었다. 외모가 좀 마음에 들어서 냉정하게 바로 거절을 하지는 않았다.
  • 보일러실의관능행위 19세미만 구독불가

    미라 지음 제니스 펴냄 2014-03-11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500원
    • 전자책 판매가
      500원
    “이러면 안 돼요. 아저씨. 제발!” 그날도 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야릇한 행위를 했다. 상대는 아래층 사는 30대 회사원이었다. 그는 나에게만 이번이 세 번째이다. 그와 나 둘은 같은 시간대에 집에서 나오기 때문에 엘리베이터에서 마주치는 일이 많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