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검색

검색결과

"손희숙" 검색결과 (21-27 / 27건)
  • 애인 (개정판)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6-12-27

    10점 / 1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나는 왜 당신의 애인이 될 수 없을까요? 손잡고 팔짱끼고 거리를 거니는 그저 평범한 여자이자 애인이고 싶은데……. 하지만, 마음 안까지 얼어붙은 당신에게 나는 그저 당신의 침대를 데워 주는 여자일 뿐. 당신에게 사랑이 아니라면 나는 애인도 될 수 없죠. 그러나 자꾸만 욕심이 납니다. 나, 당신의 애인이 …
  • 미치겠다 (개정판)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6-11-2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그의 손길에 닿자마자 크게 움찔거렸다. 안 돼. 반응 보이지 마. 인희는 문을 노려보며 이를 악물었다. 그래, 이제 심호흡 한 뒤 뒤돌아서 말하는 거야. 이제 그만하라고! 인희는 크게 심호흡한 뒤 뒤를 돌았다. 동시에 그가 입술을 포갰다. 읍! 숨조차 삼켜버린 키스에 인희는 격렬하게 저항했다. 그럴수록 …
  • 죽도록 사랑한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6-11-03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설마……. 가진은 그녀를 노려보았다. 역시나 이건 술수였다. 기다렸다는 듯이 벌떡 일어나 원피스를 내리고 머리카락을 매만지던 건방진 고용인의 눈은 이번에도 그냥 넘어갈 거라는 앙큼한 속내가 숨어 있었다. 이거. 열 좀 받는데. 가진은 얼굴 근육을 비틀었다. 태어났을 때부터 세간의 주목을 받은 태생부터 …
  • 처음이었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4-09-30

    8.3점 / 6건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여자가 누군지 알게 되자, 숨조차 쉬지 못했다. 동시에 가슴 끝에서부터 물이 흘러내렸다. 아아. 다시 만났다. 다시. 또다시. 그래서 알게 되었다. 이 여자, 심장을 쿨럭거리게 만들었던 이 여자를 만나고 싶었다는 것을. 규혁 내면에 잠재된 남자와 소유욕을 들끓어 오르게 만드는 지현의 향기……. 이규혁에게 …
  • 계획된결혼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4-07-01

    8.7점 / 3건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아버지를 무너뜨리기 위해서라면 어떤 여자하고라도 결혼하겠노라 마음먹은 남자 주형.평생 가슴에 품고 갈 짝사랑을 위해 결혼은 절대로 할 수 없다고 결심한 여자 준희.억지로 만들어진 맞선 자리에서 결혼을 선언하자 거부하는 준희를 반드시 제 여자로 만들겠다고 마음먹은 주형의 브레이크 없는 질주가 시작되었다…
  • 너뿐이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4-04-08

    8.5점 / 17건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아무리 괴롭혀도 울지 않는 아이. 심한 말을 해도 화내지 않는 아이. 힘든 일을 시켜도 거절하지 않는 아이. 동생을 위해서라면 못할 것이 없는 아이. 이현희. 그 아이를 무건은 갖고 싶었다. 무조건! 하지만 소녀에서 여자가 되었어도 자신을 바라보지 않는 이현희를 떨쳐 내지 못한 영녹재단의 후계자 차무건. …
  • 그가 싫다

    손희숙 지음 도서출판 선 펴냄 2013-11-21

    9점 / 2건

    • 전자책 정가
      4,000원
    • 전자책 판매가
      4,000원
    소개팅에서 만난 남자와의 첫 데이트에서 약에 취해 나쁜 일 당할 위기에 처한 당당한 스물여섯 아가씨 은선은 정의로운 왕자님으로부터 구출되는데……. 하지만 은선을 구해준 남자는 왕자님이 아니라 은선을 단번에 소유하고 만 정복자였다. 갖고 싶은 건 무슨 수를 써서라도 갖고 마는 남자 윤도형. 그 앞에 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