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검색

검색결과

"적파랑" 검색결과 (1-10 / 233건)
  • 색골모녀 19세미만 구독불가 신간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10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첫 번째는 내 윗입에 쌌으니, 두 번째는 그럼 내 아랫입에 한번 싸볼래? 아마 윗입보다 훨씬 더 기분 좋을 거야. 어때?” 난 더 이상 이성과 본능의 경계선에서 갈등할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고 있었다. 그만큼 미애 새엄마가 해준 한 번의 황홀한 사까시가 날 완전히 무너뜨린 것이다. 난 주저 없이 고개를 끄덕이…
  • 노팬티 제수씨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06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빨아도 돼요?" 나는 고개를 끄덕였다. 그녀의 붉은 혀는 귀두를 타고 내려와 기둥을 적신 뒤 아래의 구슬주머니까지 남김없이 맛을 본 뒤에야 다시 자신의 입 속으로 들어갔다. 그리고는 그 앙증맞은 입술을 최대한 벌려 기둥을 삼켰다. 쭉쭉 소리가 나도록 물건을 빨아대는 제수씨의 얼굴엔 욕정의 불길이 활활 타…
  • 더럽게 밝히는 처형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06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처형이 내 무릎 위로 올라앉았다. 그리곤 시커멓고 굵직한 밑동을 움켜쥐고는 음부 아래쪽에 위치를 맞추자, 난 기대감에 부풀어 눈을 한껏 부릅떴다. 그녀의 팽팽한 엉덩이가 아래쪽으로 낮춰지자 조그맣게 벌어진 질 속으로 육봉이 쑤욱 들어갔다. “하아악! 으음… 너무 커… 으으흑…!” 내 물건은 크면서도 단단…
  • 나쁜 엄마 개털리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02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새엄마가 브래지어 끈을 풀자마자 팬티를 벗으며 허리를 숙였다. “아! 새엄마!” 형광들 불빛에 눈부시게 드러난 새엄마의 엉덩이와 거무스름한 새엄마의 음습한 계곡을 보며 별이 보일 정도로 현기증이 일었다. 그때 갑자기 뒤돌아본 새엄마와 시선이 마주치며 내 얼굴은 더욱 더 시뻘개졌다. 그런 내 얼굴을 보며 …
  • 남편 상사의 노예가 되다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02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그 다음 날부터 과장의 집착이 더욱 심해졌어요. 집에 오자마자 사냥감을 다루듯 거칠게 저를 거실바닥에 눕혀놓고는 치마를 허리 위에까지 걷어 올린 채 밑을 먼저 확인했어요. 아! 저는 이미 원피스 속에 아무것도 안 입은 알몸으로 흠뻑 젖어 있었어요. 박 과장이 그렇게 하라고 시켰거든요. 거실 바닥에 쓰러져 …
  • 나를 사랑한 의붓오빠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7-02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오빠… 부끄러워. 하지 마.” “어릴 때는 내 고추도 봤잖아? 뭐가 부끄러워.” 오빠는 내 셔츠 속으로 손을 넣고 브라 사이로 드러난 유방을 손가락으로 문지르기 시작했다. 하아 풍선처럼 유방이 부풀어 오르는 느낌이 들더니 젖꼭지가 딱딱하게 솟았다. “우리 꼬맹이가 이젠 완전히 여자가 다 됐네.” 오빠는 …
  • 그녀의 특별한 과외수업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6-30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나는 선생님의 사타구니를 있는 힘껏 움켜잡은 채 치마를 밑으로 내리고 있었다. 치마에 눌린 팬티마저 밑으로 훌떡 내려가자 역삼각형 형태가 역력한 선생님의 성긴 음모가 고스란히 드러났다. 이게 정말 현실이란 말인가? 선생님의 음모에 박힌 내 눈이 좌우로 심하게 요동치고 있었다. “아아… 선생님! 너무 예뻐…
  • 가족 섹스 스캔들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6-29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난 그제야 구멍을 파던 왼손을 빼내 팬티를 벗겨 내렸다. 새엄마는 엉덩이를 약간 들어 팬티가 벗겨지기 쉽게 도와주었다. 무성한 밀림과 한 송이 꽃을 머금은 여체의 신비지대가 살포시 모습을 드러냈다. 난 새엄마의 팬티를 내 코에 대고 냄새를 잠시 음미한 다음 탁자에 던졌다. 이제 내 품에는 실오라기 하나 걸…
  • 형부의 비열한 손가락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5-22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으윽… 이게 처녀막? 귀두 끝에 뭔가 닿는 듯한 느낌과 함께 깊이 박힌 육봉이 아프도록 조여왔다. “혀, 형부. 잠시만요. 잠시만… 아파요.” 수경은 내가 더 이상 움직이지 못하도록 내 엉덩이를 꽉 움켜쥐고 자신의 가랑이를 향해 끌어 당겼다. 갑작스러운 통증에 놀란 모양인지 수경은 눈물을 주르륵 흘리면서 입…
  • 처음 해보는 플레이 19세미만 구독불가

    적파랑 지음 so what 펴냄 2020-05-18

    0점 / 0건

    • 전자책 정가
      3,500원
    • 전자책 판매가
      3,500원
    * 하아! 아저씨의 손가락이 내 조개 안으로 하나 더 들어왔다. 손가락 두개가 들어오니 내 조개가 떨리는 것 같다. 하아! 그리고 손가락이 더 들어오자 물이 더 나오고 있다. 하아! 이렇게 많이 나오면 너무 창피해! 흠! “하아! 아아! 하아!” “왜? 아프니? 수미야? 신음소리를 내는구나! 아파?” “아니요! 아프지 …